(베이징=연합뉴스) 김윤구 특파원 = 중국 베이징에 유니버설 스튜디오가 2021년 봄에 문을 연다고 차이나데일리가 17일 지방정부를 인용해 보도했다.

베이징시 퉁저우(通州) 지역 당국에 따르면 최근 '유니버설 베이징 리조트'라는 공식 이름이 붙은 이 테마파크에는 2개의 호텔과 쇼핑센터 1개가 함께 들어선다.

1단계 프로젝트는 1.6㎢의 면적을 아우르며 460억위안(약 7조8천억원)이 투자된다.

건설 작업은 2020년 10월에 끝날 예정이다.

이 테마파크가 개장하면 아시아에 있는 유니버설 스튜디오 시설 가운데 최대 규모가 된다고 차이나데일리는 전했다.

연간 방문자는 300만명에 이를 것으로 추산된다.

ykim@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