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포항 첫 승 이끈 김승대, K리그1 3라운드 MVP

송고시간2019-03-19 15:4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포항 김승대 골 세리머니
포항 김승대 골 세리머니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 프로축구 포항 스틸러스의 시즌 첫 승리를 이끈 김승대가 하나원큐 K리그1 2019 3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19일 선정됐다.

김승대는 지난 17일 경북 포항 스틸야드에서 열린 경남FC와의 홈 경기에서 골키퍼의 키를 넘기는 로빙슛을 넣는 등 1골 1도움을 기록했다.

포항은 김승대의 활약을 앞세워 4-1 대승을 거두며 개막 2연패 이후 첫 승리를 신고했다.

김승대는 역시 같은 경기에서 1골 1도움을 기록한 팀 동료 데이비드, 수비수 이상기와 더불어 3라운드 베스트 11에도 이름을 올렸다.

포항은 베스트 팀으로 선정됐다.

3라운드 베스트 11에는 개막 3연승을 달린 상주 상무의 골키퍼 윤보상과 수비수 김민우, 권완규, 역시 첫 승리를 신고한 강원FC의 김지현과 발렌티노스도 포함됐다.

나란히 무패 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대구FC와 울산 현대의 세징야와 김보경, 수원전 역전 골을 넣은 성남FC 조성준도 베스트 11에 선정됐다.

K리그2(2부 리그)에서는 해트트릭의 주인공인 아산 무궁화의 고무열이 3라운드 MVP가 됐다.

mihy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