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지창욱 측 "버닝썬 린사모와 무관…사진요청 응했을뿐"

송고시간2019-03-24 11:4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전역 앞둔 지창욱
전역 앞둔 지창욱

(서울=연합뉴스) 진연수 기자 = 5일 오후 서울 강남구 광림아트센터에서 열린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육군 창작뮤지컬 '신흥무관학교' 프레스콜에서 지창욱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3.5 jin90@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배우 지창욱 측이 SBS TV '그것이 알고싶다' 속 '린사모'와의 사진으로 불거진 버닝썬 게이트 연루 의혹을 부인하고 나섰다.

소속사 글로리어스엔터테인먼트는 24일 공식 홈페이지에 입장문을 올리고 "전날 '그것이 알고싶다' 방송에 노출된 이미지 속 인물(린사모)과 당사 배우는 전혀 관계없다"라고 밝혔다.

'그것이 알고 싶다'
'그것이 알고 싶다'

[SBS 제공]

전날 방송에서는 클럽 버닝썬의 해외 투자자로 알려진 린사모의 정체를 설명하면서 린사모가 승리는 물론 지창욱 등 국내 인기 스타들과 찍은 사진이 공개됐다.

지창욱 측은 "(린사모가) 팬이라며 부탁한 요청에 응해준 사진임을 알려드린다"라며 "당사 배우에 대한 허위사실이 무분별하게 확대, 악성 루머, 성희롱 등으로 이어져 배우의 명예가 심각하게 훼손되는 상황으로 번지고 있다"라고 우려했다.

이어 "배우는 물론 가족과 팬들에게도 피해를 주고 있다. 위 내용과 관련한 추측성 루머에 대한 작성, 게시, 유포 등의 불법 행위를 자제해달라"며 "당사는 본 공지 전후로 제보해주신 자료와 자체 모니터링 자료를 통해 소속 배우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lis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