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김연철 "역사적 기회살려 북핵 실질 진전…창의적 해법모색"

송고시간2019-03-26 10:0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인사청문회 모두발언…"북미협상 재개에 우리 역할 매우 중요"

"지명 후 삶 되돌아봐…마음의 상처 드린 분들께 깊은 사과"

답변하는 김연철 통일부 장관 후보자
답변하는 김연철 통일부 장관 후보자

(서울=연합뉴스) 정하종 기자 = 김연철 통일부 장관 후보자가 11일 오전 서울 종로구 남북회담본부 인사청문회 준비 사무실로 처음 출근하며 취재진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2019.3.11 chc@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봉석 김효정 기자 = 김연철 통일부 장관 후보자는 26일 "장관에 임명된다면, 두 번 다시 오기 힘든 지금의 역사적 기회를 살려서 북핵문제 해결에 있어 실질적 진전을 이루겠다"고 밝혔다.

김 후보자는 이날 오전 국회 외교통일위원회가 개최한 인사청문회 모두발언에서 이같이 밝힌 뒤 "북미 양측이 빠른 시일 내 다시 만나 접점을 찾을 수 있도록, 창의적 해법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지금 중요한 것은 어렵게 시작한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정착의 과정이 동력을 잃지 않도록 북미 간 협상을 조속히 재개하는 것"이라며 "이를 위해서는 우리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김연철 인사청문회 모두발언 "북미대화 우리 역할 중요…해법 모색"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김 후보자는 "남북관계 발전과 한반도 평화정착은 제 평생의 연구 주제였다"면서 장관이 되면 한반도 평화의 제도화·일상화에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도 밝혔다.

그는 "북미 대화의 재개를 촉진하고 항구적 평화정착을 추동하기 위해서는 지속적인 남북관계 진전이 필요하다"며 이산가족 등 인도적 사안에 대한 근본적인 해결 노력과 남북 동질성 회복을 위한 협력방안 강구 등도 약속했다.

나아가 "한반도 평화의 진전이 우리 경제의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되고, 경제협력이 다시 한반도 평화를 공고하게 다지는 평화와 경제의 선순환을 이루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대북정책 추진 과정에서 국민적 합의를 강화하겠다며 "모든 국민들이 공감하고 수긍할 수 있는 대북정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또 한미간의 긴밀한 협의로 "비핵화의 해법을 모색하고 남북관계 발전과 한반도 평화 정착에 대한 국제적 지지를 확산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 후보자는 또 자신의 과거 SNS상 발언에 대한 각종 논란을 의식한 듯 "장관 후보자로 지명된 이후 저에 대한 비판과 우려를 접하며 냉정하게 지나온 삶을 되돌아보았다"고 언급했다.

이어 "다른 분들에게 마음의 상처를 준 부분에 대해서는 저의 의도가 어떻든 간에 해당되시는 분들께 이 자리를 빌어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kimhyo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