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금융위·특허청, 지식재산포럼 창립…"IP대출에 인센티브"(종합)

송고시간2019-04-17 15:0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4년간 5천억원 규모 IP분야 투자펀드 조성

금융위·특허청, 지식재산금융포럼 창립…"대출 활성화" (CG)
금융위·특허청, 지식재산금융포럼 창립…"대출 활성화"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용주 기자 = 금융위원회와 특허청이 지식재산금융 포럼을 발족시키고 지식재산 금융 활성화를 위해 협업하기로 했다.

시중은행들은 이를 계기로 지적재산(IP) 담보대출 상품을 출시하기로 했다.

금융위와 특허청은 17일 서울 웨스틴조선 호텔에서 '2019 지식재산금융 포럼'을 창립하고 지식재산 금융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로써 양 기관은 IP 담보·보증을 활성화하고 회수 리스크를 완화하며 평가수수료를 지원하는 등 지식재산금융 활성화에 공동 협력하기로 했다.

지적재산은 일반적으로 특허권과 상표권, 디자인권 등을 의미한다. 금융위는 혁신금융을 실천해나가는 과정에서 지식재산이 기업자금조달에 적극적으로 활용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있다.

주요 시중은행은 이번 포럼과 업무협약을 계기로 혁신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IP담보대출 상품을 출시하고 했다.

우리은행과 신한은행이 최근 IP담보대출 상품을 출시했고 국민은행과 농협도 조만간 관련 상품을 내놓을 예정이다.

금융위는 앞으로 일괄담보제도 등 지식재산금융과 관련한 제도적 기틀을 마련하는 데 노력하기로 했다.

특히 이달부터 IP담보대출을 적극 취급하는 은행에 다양한 인센티브를 제공하기로 했다.

지식재산분야 모험자본의 역할을 확대하고자 향후 4년간 5천억원 규모의 IP분야 투자펀드도 조성하기로 했다.

특허청은 금융권의 담보 IP를 보다 용이하게 매입·수익화하는 IP 회수지원 기구를 만들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는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과 정윤모 기술보증기금 이사장을 비롯해 주요 은행의 부행장, 벤처캐피탈(VC) 대표 등 60여명이 참석했다.

박원주 특허청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는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지식재산이 기업경쟁력의 핵심요소가 될 것"이라면서 "이번 포럼과 업무협약 체결을 계기로 IP금융이 활성화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지식재산은 혁신금융의 양분이자 혁신성장의 토양"이라면서 "금융이 기술과 아이디어의 가치를 제대로 인정해 주고 기업의 혁신을 든든하게 받쳐줘야 기업과 금융이 함께 성장하는 혁신금융의 길이 열리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spee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