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홍정규 김연숙 기자 = 차기 보험개발원장에 강호 현 교보생명 상임고문이 17일 내정됐다.

보험개발원 원장후보추천위원회(원추위)는 이날 차기 원장 후보들을 상대로 면접한 결과 1순위 후보로 강 고문, 2순위로 이준섭 현 부원장을 각각 정했다.

원추위는 오는 26일 열리는 보험개발원 사원총회에 이들 명단을 올리기로 했다. 이변이 없는 한 강 고문이 선임될 전망이다.

강 고문은 대신생명(푸본현대생명 전신) 출신으로 보험개발원 보험연구소장, 대한생명(현 한화생명) 부사장, 보험개발원 부원장과 보험연구원장 등을 지냈다.

zheng@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