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코 현대캐피탈 브라질' 공식 출범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현대캐피탈은 스페인계 금융그룹 산탄데르와 함께 브라질에 '방코 현대캐피탈 브라질'(Banco Hyundai Capital Brasil)을 정식 출범했다고 17일 밝혔다.

방코 현대캐피탈 브라질은 브라질 내 현대자동차[005380] 전속 금융사로 자동차 금융을 제공할 예정이다.

자본금은 약 900억원(3억 헤알)이며 지분은 현대캐피탈과 산탄데르의 브라질 계열사인 방코 산탄데르 브라질이 각각 50%를 나눠 가졌다.

현대캐피탈은 "브라질은 올해 예상되는 신차 수요가 270만대에 달하고 자동차 시장의 직전 3년 연평균 성장률은 11%, 자동차 금융 이용률은 48%를 기록하는 등 성장 잠재력이 높은 시장"이라고 소개했다.

현대차는 브라질 자동차 시장 9%를 차지한다.

현대캐피탈은 "방코 산탄데르 브라질은 49년간 브라질에서 소비자 금융을 제공했다"며 "방코 산탄데르 브라질의 현지 네트워크에 현대캐피탈의 자동차 금융 비법을 더해 현지 특화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hye1@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