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특징주] 단기급등 부담되나…한진그룹 우선주 하락 전환

송고시간2019-04-17 11:1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그래픽] 한진칼 지분 현황
[그래픽] 한진칼 지분 현황

(서울=연합뉴스) 박진형 기자 =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별세 이후 3~4배씩 폭등한 한진그룹 우선주들이 17일 장중 하락세로 돌아섰다.

이날 오전 10시 50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대한항공우는 전 거래일보다 17.50% 떨어진 3만6천300원에 거래됐다.

같은 시간 한진칼우[18064K]도 0.82% 하락했다.

앞서 대한항공우는 지난 10일~12일 사흘 연속 상한가를 기록한 데 이어 15일에도 9.05% 올라 고 조양호 회장이 별세한 지난 8일 이후 15일까지 218.84%나 급등했다.

이와 관련해 한국거래소는 지난 11일 대한항공우를 투자경고종목으로 지정한 데 이어 16일에는 하루 매매거래를 정지시켰다.

8일 이후 16일까지 341.09%나 오른 한진칼우도 이날 하락세로 돌아섰다.

한진그룹의 다른 종목 중 한진칼[180640](-6.01%)과 한진[002320](-3.20%)도 하락했다.

그러나 대한항공[003490](0.56%), 진에어[272450](1.35%)는 올라 한진그룹 계열사 간에도 등락이 엇갈렸다.

운구차로 향하는 유가족들
운구차로 향하는 유가족들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16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 장례식장에서 열린 고(故)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영결식에서 조원태(왼쪽) 대한항공 사장과 조현아(왼쪽 두 번째) 전 대한항공 부사장과 조현민(오른쪽) 전 전무가 영정을 따라 운구차로 향하고 있다. 2019.4.16 pdj6635@yna.co.kr

'아버지를 보내며'
'아버지를 보내며'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16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 장례식장에서 열린 고(故)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영결식에서 조현아(왼쪽) 전 대한항공 부사장과 조현민 전 전무가 운구차에 실리는 고 조 회장의 관을 바라보고 있다. 2019.4.16 pdj6635@yna.co.kr

jhpar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