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부영그룹은 우즈베키스탄에 디지털피아노 2천대를 기증했다고 17일 밝혔다.

부영그룹은 16일(현지시간) 우즈베키스탄의 수도 타슈켄트에 있는 유니버설 스포츠센터에서 신현석 그룹 고문, 우즈베키스탄의 아그리피나 신 유아교육부 장관과 세르마토프 국민교육부 장관, 김도윤 우즈베키스탄 한인회장 등 약 500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증식을 열었다.

이중에서 아그리피나 신 장관은 고려인 출신이다.

신현석 고문은 "디지털피아노 기증으로 우즈베키스탄에 교육·문화 인프라가 구축되고, 양국 간 문화적 교류가 활짝 꽃 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부영그룹은 그간 아시아와 아프리카 등 26개국에 디지털피아노 7만여대를 기부했다.

redflag@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