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김성진 기자 = 한국석유공사는 17일 강원도 산불 이재민 구호와 피해복구를 위해 성금 1억원을 기탁하고, 복구활동에 참여할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고 밝혔다.

성금 1억원은 동해시청에 지정기탁돼 이재민 지원과 물적 피해복구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석유공사 관계자는 "조속한 피해복구와 이재민 지원을 위해 임직원이 직접 참여하는 자원봉사활동을 동해시청과 협의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sungjin@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