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박재현 기자 = 프로축구 성남 FC의 박태준(20)이 지역 내 초등학교를 찾아 일일 코치 봉사활동을 했다.

박태준은 17일 성남 탄천초등학교에서 진행된 '찾아가는 성남FC 축구교실' 수업에 일일 멘토로 참가해 학생들에게 축구를 가르쳤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20세 이하(U-20) 월드컵 대표팀 최종 소집훈련 명단에 이름을 올린 그는 "아이들과 함께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며 "대표팀에서도 부상 없이 훈련을 마쳐 반드시 월드컵에 최종 승선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trauma@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