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연합뉴스) 이상헌 더불어민주당 울산광역시당 위원장은 강원도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로 막대한 피해를 본 지역주민과 피해지역 복구를 위해 모은 성금 500여만원을 17일 김철수 속초시장에게 전달했다.

민주당 울산시당은 지난 11일부터 당원을 대상으로 성금 모금 활동을 벌였다.

이 위원장은 "이번 화마로 씻을 수 없는 아픔을 겪은 이재민 여러분에게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어렵지만 혼자가 아니라는 마음을 가지고 용기를 가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위원장은 또 "민주당이 정부 노력에 발맞춰 이재민 생필품 지원부터 복구까지 모든 법 제도적 지원과 협력을 아끼지 않기로 한만큼 울산시당도 복구가 마무리될 때까지 도울 수 있는 방법을 계속 챙겨보겠다"고 덧붙였다.

민주당 울산시 여성의원협의회도 속초시를 찾아 속초시의회와 속초시장에게 어린이 속옷과 위생용품, 동물사료 등 구호 물품을 전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