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23일 오후 1시께 대구 동구 신천동 한 아파트에서 외벽 도색 작업을 하던 A(67)씨가 바닥으로 추락했다.

A 씨는 인근 대학병원으로 이송됐으나 결국 숨졌다.

경찰은 A씨가 21층 높이에서 작업하다가 떨어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sunhyung@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