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7만명 동원, '신과함께-인과연'도 넘어서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어벤져스: 엔드게임'이 개봉일 최다관객 기록마저 갈아치웠다.

24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이 영화는 이날 오후 6시 40분 기준으로 총 관객수 127만명을 돌파했다.

이는 지금까지 역대 최고 개봉일 최다관객 기록인 '신과함께-인과연'(124만6천603명)을 넘어선 수치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이날 개봉한 지 4시간 30분 만에 역대 최단기간 100만 관객을 기록하기도 했다.

동시에 '어벤져스'(2012),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2015),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2018), '어벤져스: 엔드게임'까지 '어벤져스' 시리즈 누적 관객 수가 3천만명을 돌파했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MCU) 22번째 작품으로, '인피니티 워' 이후 절반만 살아남은 지구에서 마지막 희망이 된 어벤져스와 악당 타노스간 최후의 전쟁을 그린다.

아이언맨, 토르, 캡틴 아메리카 등 각 캐릭터의 10년에 걸친 활약을 집대성하며 묵직한 감동과 함께 '어벤져스' 시리즈 대장정을 마무리한다.

dyle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