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경기도 남양주시에서 실종신고가 접수된 70대 노인이 한강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26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20분께 남양주시 와부읍 한강 변에서 A(73·여)씨의 시신이 발견됐다.

관계 당국은 전날 미귀가 신고가 접수된 A씨가 한강 쪽으로 가는 모습을 폐쇄회로(CC)TV에서 확인, 일대에서 수색작업을 벌였다.

수색 과정에서 A씨의 가족이 강에서 표류하는 A씨의 시신을 발견했다.

경찰은 A씨가 익사한 것으로 보고 가족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suki@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