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5댓글페이지로 이동

아널드 슈워제네거, 남아공 스포츠행사서 '발차기 공격' 당해

송고시간2019-05-19 16:54

댓글5댓글페이지로 이동

슈워제네거 "동영상 보고 발차기 공격 알았다"며 여유

(카이로=연합뉴스) 노재현 특파원 = 미국 할리우드 영화 '터미네이터'로 유명한 배우 아널드 슈워제네거(71)가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열린 스포츠 행사 도중 '발차기 공격'을 받았다.

19일(현지시간) AP,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슈워제네거는 전날 남아공 요하네스버그에서 진행된 한 줄넘기 대회에 참석했다가 한 남성의 발차기에 등을 맞았다.

아널드 슈워제네거, 남아공 스포츠행사서 '발차기 공격' 당해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유튜브 등 소셜 미디어에 유포된 동영상을 보면 당시 슈워제네거는 팬들과 얘기를 나누고 휴대전화로 사진을 찍고 있었고 이때 갑자기 한 남성이 공중으로 뛰어올라 발차기로 슈워제네거를 뒤에서 공격했다.

발차기를 한 남성은 넘어진 뒤 보안요원에게 곧바로 제압됐다.

남아공에서 열린 줄넘기 행사에서 '발차기 공격'을 당한 아널드 슈워제네거[유튜브 캡처]

남아공에서 열린 줄넘기 행사에서 '발차기 공격'을 당한 아널드 슈워제네거[유튜브 캡처]

줄넘기 행사를 주최한 단체 측은 이 남성이 과거에도 비슷한 사건들로 경찰에 알려진 인물이라고 밝혔다.

슈워제네거는 별일이 아니라는 반응을 보였다.

그는 트위터에서 팬들을 향해 "여러분이 걱정해주셔서 고맙지만 우려할 일은 없었다"며 "나는 단지 군중들에게 떠밀린 것으로 생각했고 그런 일은 많이 발생한다"고 적었다.

이어 "나도 여러분처럼 동영상을 보고 내가 발로 차였다는 것을 알았다"고 덧붙였다.

슈워제네거는 영화 '터미네이터', '토털 리콜' 등에 출연해 액션 스타로 많은 인기를 누렸고 2003∼2011년 미국 캘리포니아 주지사를 지냈다.

최근에는 지구 온난화 등 환경 문제에 대해서도 적극적인 목소리를 내고 있다.

noja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