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차지연 김여솔 기자 =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는 일반 경찰의 수사 관여를 통제할 국가수사본부 신설을 추진하고 정보경찰 등에 대한 외부 통제를 강화하겠다고 20일 밝혔다.

당정청은 이날 국회에서 '경찰개혁의 성과와 과제'를 주제로 협의회를 열고 이런 내용을 확정했다고 민주당 조정식 정책위의장이 브리핑에서 밝혔다.

조 정책위의장은 "당정청은 관서장의 부당한 사건개입을 차단하기 위해 개방직 국가수사본부 신설을 추진하기로 했다"며 "국가인권위원회의 경찰 통제를 확대하고 경찰위원회의 관리·감독권한도 대폭 강화해 외부통제를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charg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