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현대중 노조 "하청 노동자 임금인상 투쟁할 것"

송고시간2019-06-11 15:2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구호 외치는 현대중공업 노조
구호 외치는 현대중공업 노조

[민주노총 울산본부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현대중공업 노조는 "하청 노동자 임금인상을 위해 투쟁하겠다"고 11일 밝혔다.

노조는 이날 울산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고용 위기로 하청 노동자 임금이 평균 20% 삭감됐고 휴업수당조차 제대로 받지 못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노조는 "2005년 이후 임금 및 단체협약 체결 때마다 하청 노동자 처우 개선이 공문구에 그쳤던 것을 깊이 반성한다"며 "하청 노동자 임금 25% 인상 등을 위해 공동 투쟁하겠다"고 강조했다.

노조 또 "구체적 개선을 위해선 하청 노동자들이 노조에 가입해야 한다"며 "집단 가입을 위한 설명회를 열겠다"고 밝혔다.

현대중공업 노조는 지난해 7월 하청 노동자를 조합원으로 받아들이는 시행 규칙을 제정해 시행하고 있다.

노조가 이처럼 하청 노동자 임금인상 투쟁을 선언한 것은 조합원 확대를 위한 조처로 풀이된다.

노조는 오는 20일 회사 앞에서 법인분할 주주총회 무효와 하청 노동자 임금인상을 등을 위한 원·하청 공동 집회 등을 열 계획이다.

한편, 노조는 지난달 31일 임시 주총에서 승인된 법인분할 무효를 주장하며 이날 엿새째 부분파업을 이어갔다.

cant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