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부산도시공사는 한국비계기술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공사장 추락재해 예방과 가설공사 안전·품질 향상을 위한 공동협력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두 기관은 건설공사 현장 및 시설물 합동 안전점검, 가설 기자재 품질검사, 건설 신기술·특허 등 기술개발, 건설·안전기술 교육훈련 지원, 재능기부 등 사회공헌활동, 청년 일자리 창출 등에서 함께 노력한다.

김종원 부산도시공사 사장은 "지역 내 건설 재해 예방 활동을 강화하고 건설 신기술과 특허 등 기술개발로 지역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joseph@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