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곽민서 기자 = 금호전기[001210]는 계열회사인 동관법인[KUMHO LCD (DONGGUAN) CO.,LTD]에 해산 사유가 발생했다고 14일 공시했다.

이어 "관련 법률에 따른 회사 청산 절차가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금호전기는 지난해 말 기준 자기자본의 10.72% 규모인 37억원가량을 동관법인에 출자한 바 있다.

mskwak@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