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곽민서 기자 = 남선알미늄[008350]은 박기재·이상일 각자대표 체제에서 이상일 대표이사 체제로 대표이사가 변경됐다고 14일 공시했다.

변경 사유에 대해서는 "일신상의 사유"라고 밝혔다.

mskwak@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