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개월 순환근무 마친 제1기갑사단 제3기갑여단 대체하게 돼
미8군 "한반도내 미군 장비·병력 전체규모 불변…노후장비 신규로 대체"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미 8군사령부는 14일 미국 텍사스주 포트후드에 있는 제1기병사단(1st Cavalry Division) 예하 제3기갑여단의 병력과 장비가 한국에 순환 배치됐다고 밝혔다.

이 부대는 지난 9개월간 한국 순환근무를 마친 제1기갑사단 예하 제3기갑여단을 대체했다. 제1기갑사단 예하 제3기갑여단 병력과 장비는 텍사스주 포트블리스로 이동한다.

미 8군사령부는 "제1기병사단 제3기갑여단은 일곱 번째 한국에 전개한 순환배치 부대"라며 "지난 12일 부산항에 입항한 선박을 통해 부대가 사용할 궤도차량과 장비들을 하역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미국으로 돌아간 부대가 사용한 M1 에이브럼스 탱크와 M2 브래들리 장갑차 등의 장비도 미국으로 돌아갔다고 8군은 전했다.

미 8군 군수처장 조셉 모로우 대령은 "이번 순환배치를 통해 한반도에 전개 및 주둔하고 있는 미군 장비와 병력의 전체적인 수는 변하지 않는다"며 "기존의 노후 장비들을 한반도에서 실어 내고 신규 장비를 반입해 준비태세가 극대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threek@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