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개인채널서 도박 참가자 모집해 2억 챙긴 유튜버 구속

송고시간2019-06-14 18:2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 광진경찰서
서울 광진경찰서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수현 기자 = 개인 유튜브 채널에서 도박 참가자를 모집하고 수수료로 2억원가량을 챙긴 유튜버가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유튜브 개인 채널에서 도박 사이트 회원들을 모집해 이들이 낸 베팅액 일부를 수수료로 받은 혐의(도박장 개장)로 유튜버 임모(29)씨를 구속해 지난 4일 검찰에 송치했다고 14일 밝혔다.

불법 도박사이트 운영자이자 유튜버인 임씨는 올해 3월부터 3개월간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불법 도박 참가자들을 모집해 회원들이 베팅한 금액의 1∼2%를 떼가는 방식으로 2억1천700만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임씨는 불법 도박사이트에서 돈을 따는 방법을 알려준다며 개인 방송을 해 도박 참가자들을 모으고, 자신이 직접 운영하는 불법 도박사이트를 개인 채널에서 홍보해 참가자들을 끌어들인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임씨 사무실에서 발견된 현금 1억2천만원과 고급 승용차 2대 등을 압수하고 임씨가 유튜브 방송에서 홍보한 불법 도박사이트에 대한 접속 차단을 방송통신위원회에 요청했다.

porqu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