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단국대 장호성 총장 사임…교학부총장 직무대행 체제

송고시간2019-06-15 11:2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임기 8개월 남기고 중도 사퇴…"총장 리더십에 새로운 에너지 필요"

(용인=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단국대는 장호성 총장이 총장직을 사임했다고 15일 밝혔다.

사임한 장호성 단국대 총장
사임한 장호성 단국대 총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단국대 이사회는 14일 임시이사회를 열어 총장 사임 안건을 가결했다.

장 총장의 임기는 원래 내년 2월까지다.

장 총장은 지난 4월 7일 한국대학교육협의회 회장직에서 이임한 직후 학교 측에 "죽전캠퍼스 이전과 안착에 성공했고 이제 4차 산업혁명의 인재양성에 매진해야 하는 만큼 총장 리더십은 이에 걸맞은 새로운 에너지가 필요하다"며 "신임 총장에게 길을 터 줘야 단국대가 큰 발전을 이룰 수 있을 것"이라며 퇴임 의사를 밝혔다.

장 총장은 총장 선출 방법에 대해 "우리 학교도 총장후보자추천위원회를 구성해 능력과 경륜을 갖춘 인사가 개방적인 절차를 통해 학교를 경영해야 한다는 데 동의한다"며 "이런 이유로 잔여 임기를 고집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장 총장이 중도 퇴임함에 따라 오는 17일부터 어진우 교학부총장이 신임 총장이 선출될 때까지 총장 직무대행을 맡는다.

2000년 단국대 교수로 임용된 장 총장은 2005년 천안캠퍼스 부총장을 거쳐 2008년 2월부터 총장을 지냈다. you@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