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동해상 구조 北어민 2명 판문점으로 송환…2명은 귀순

송고시간2019-06-18 10:35

댓글
통일부 청사
통일부 청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정빛나 기자 = 강원도 삼척항 인근에서 지난 15일 표류하다 발견된 북한 선원 4명 가운데 2명이 18일 판문점을 통해 북한으로 귀환했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우리 측은 오늘 18일 오전 10시에 판문점을 통해 귀환 의사를 밝힌 선원 2명을 북측에 인도했다"고 밝혔다.

나머지 2명은 귀순 의사를 밝혀 북한으로 돌아가지 않고 남한에 남았다.

통일부 당국자는 "구조한 북한 주민 4명은 본인의 자유의사에 따라 2명은 귀순, 2명은 귀환 의사를 분명히 밝혔다"고 전했다.

선원 4명이 탄 북한 어선 1척은 동해 북방한계선(NLL)을 넘어 표류하다가 지난 15일 오전 6시 50분께 삼척항 인근 바다에서 조업 중이던 남쪽 어선에 발견됐다.

kimhyo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