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33댓글페이지로 이동

부산역 3층 난간서 투신한 일본인 사업가 숨져

송고시간2019-06-24 08:36

댓글33댓글페이지로 이동
부산역
부산역

[촬영 이충원]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부산역에서 투신한 뒤 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70대 일본인 사업가가 숨졌다.

부산 동부경찰서에 따르면 22일 오후 8시 22분께 부산 동구 부산역 3층 난간에서 투신한 일본인 T(77)씨가 하루 만인 23일 오후 8시께 숨졌다.

사인은 외상성 뇌출혈이라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 조사결과 한국과 일본을 오가며 사업을 해온 T씨는 관세법 위반으로 추징금 51억원을 선고받고 출국이 정지된 상태였다.

경찰은 지병도 있던 T씨가 신변을 비관해 투신한 것으로 추정한다고 밝혔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win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