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민관합동 '상생협력조정위' 출범…공정경제 질서구축 '맞손'

송고시간2019-06-27 14: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중기부·공정위·대검·경찰청·특허청 등…불공정거래 조정·중재

인사말하는 박영선 장관
인사말하는 박영선 장관

(서울=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31일 오후 서울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상생과 공존을 위한 공정경제 업무협약식'에서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19.5.31 mjka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성흠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와 공정거래위원회, 대검찰청, 경찰청과 특허청이 공정경제 질서구축을 위해 불공정거래 조정 기구를 출범했다.

중기부는 27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기술탈취와 불공정거래 행위 관련 조정·중재를 맡을 '상생협력조정위원회'를 출범하고 1차 회의를 열었다고 밝혔다.

위원회는 중기부 장관을 위원장으로 하고, 중기부와 공정위, 대검찰청, 경찰청, 특허청 등 부처 차관급 5명을 당연직 위원으로, 대·중소기업 대표 협회와 단체 등에서 9명을 위촉직 위원으로 해 총 15명으로 구성됐다.

위원회는 대·중소기업 간 자율적 합의를 위한 연결자로서 조정과 중재를 1차 목표로 하고, 자율적 합의가 안 될 경우 사안별로 공정위나 검경에서 사건을 맡게 한다.

앞서 중기부는 지난달 말 대검찰청, 대한상공회의소, 중소기업중앙회 등과 '공정경제 업무협약'을 맺고 이번 위원회를 구성하기로 했다.

위원회 회의는 분기별로 개최되며, 부처에서 상정한 안건에 대해 책임기관 지정, 조정·중재(안) 논의 및 상생협력 관련 협력방안을 검토한다.

또한 부처 및 위촉기관 실무자급으로 '실무협의회'를 별도로 운영해 위원회 업무를 지원한다.

이번 1차 회의에서는 위원회 운영 계획, 기술침해사건 공동조사 추진방안, 수·위탁 거래 납품대금조정협의제도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상생협력조정위원회 출범을 통해 공정경제 실현을 위한 또 하나의 발걸음을 시작했다"며 "기술탈취 문제와 불공정거래 문제는 중소기업이 직접 해결하기에는 매우 어려운 문제이므로 정부의 역량과 민간의 전문성을 집중해 함께 해결해 나가자"고 말했다.

jos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