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한예종 발레 유망주 6명, 시칠리아 발레 콩쿠르 석권

송고시간2019-07-18 11:4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한예종 박하민, 시칠리아국제발레콩쿠르 여자 시니어 1위
한예종 박하민, 시칠리아국제발레콩쿠르 여자 시니어 1위

[한예종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한국예술종합학교 무용원 재학생들이 '2019 시칠리아 국제 발레 콩쿠르'(International Ballet Competition Sicilia)를 석권했다.

18일 한예종에 따르면 지난 10∼14일 이탈리아 시칠리아에서 열린 대회에서 박하민(18)과 김시진(17)이 각각 여자와 남자 시니어 부문 1위를 차지했다.

오유빈(19), 최솔지(18)가 여자 시니어 공동 2위, 정용재(18)가 남자 시니어 2위, 이현규(21)가 남자 시니어 3위에 올랐다.

입상자들은 '도메니코 모듀오 국제 무용 콩쿠르' 본선 진출 기회를 얻었으며 '독일 터링거 스테츠발레' 입단 제의를 받았다.

시칠리아 국제 발레 콩쿠르는 2006년 시작돼 14회째를 맞았다. 시니어(19∼25세), 주니어(15∼18세), 스튜던트(11∼14세) 등 3개 부문으로 나뉘어 경연이 이뤄진다. 올해는 이탈리아, 한국, 불가리아, 일본, 터키, 포르투갈 등 8개국에서 90명이 참가했다.

심사위원으로는 비탈리 페트로프(우크라이나), 말루 페나롤리 크렉(스위스), 호세 루이스 비에이라(포르투갈), 로베르타 페라라(이탈리아)와 한예종 조주현 교수가 참여했다.

한예종 김시진, 시칠리아국제발레콩쿠르 남자 시니어 1위
한예종 김시진, 시칠리아국제발레콩쿠르 남자 시니어 1위

[한예종 제공]

clap@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