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광주 동구, 풍성한 문화행사로 세계수영대회 관광객 맞이

송고시간2019-07-18 15:4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광주 동구가 개최한 문화재야행 달빛걸음
광주 동구가 개최한 문화재야행 달빛걸음

[광주 동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광주 동구는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찾은 각국 관람객을 위한 풍성한 문화행사를 준비했다고 18일 밝혔다.

20일 구시청사거리 아시아음식문화지구에서 '아시아컬처&푸드페스티벌'을 연다.

아시아 각국 전통음식을 맛보는 시식 행사와 공연 등을 준비했다.

25일에는 국립아시아문화전당 하늘마당에 '돗자리 영화데이트'를 개최한다.

스타가 된 남자 친구와 헤어진 싱어송라이터, 하루아침에 명성을 잃은 음반 프로듀서가 미국 뉴욕을 배경으로 음반을 만드는 과정을 그린 '비긴 어게인'을 무료로 상영한다.

바닥에 깔고 앉을 돗자리와 약간의 주전부리를 준비하면 더 즐거운 영화관람이 된다.

대인야시장에서는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물총 놀이, 얼음 족욕 등 더위를 날릴 즐길 거리가 펼쳐진다.

마스터즈대회 기간인 내달 9∼10일에는 문화재야행 달빛걸음을 국립아시아문화전당과 서석초등학교 일원에서 펼친다.

5·18 역사 현장인 옛 전남도청과 광주읍성 옛터에서 동구의 매력과 문화유산을 소개한다.

임택 동구청장은 "세계수영대회는 광주뿐만 아니라 동구를 알릴 기회이기도 하다"며 "풍성한 볼거리로 관광객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하겠다"고 말했다.

h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