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북한 산림자원 현황 파악으로 남북 산림협력 준비 '박차'

송고시간2019-07-19 09:0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국립산림과학원, 북한 산림 임상도 제작 위해 북·중 접경지 조사

현지조사 모습
현지조사 모습

[국립산림과학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은 북한 산림자원 임상도를 제작하기 위해 17일부터 북·중 접경지역인 중국 지린성 안투현 일대에서 현지 조사를 했다고 19일 밝혔다.

국립산림과학원 국제산림연구과와 산림경영정보학회는 공동연구를 수행하는 중국 현지조사팀과 함께 수종별 조사대상지를 선정하고 현지 대조 자료를 확보했다.

북한 임상도 제작을 위해서는 주요 수종인 아한대 침엽수종에 대한 정보가 충분히 확보돼야 하지만, 남한 지역에는 분포 면적이 매우 작아 추가적인 조사가 많이 필요하다.

국립산림과학원은 10년 주기로 북한 산림자원 현황에 대한 위성영상을 모니터링 해왔으며, 주요 수종 분류 알고리즘을 개발했다.

이번 현지 조사로 북한의 주요 침엽수종에 대한 정보구축이 가능하게 됐으며, 이 결과는 북한 임상도 제작을 위한 기초자료나 향후 남북산림협력을 위한 과학적 데이터로 활용될 전망이다.

김명길 국제산림연구과장은 "남북산림협력은 다른 분야에 비해 비정치적인 분야로 정세변화에 무관하게 진행될 수 있다"며 "그 기반이 될 북한 산림자원 현황과 실태를 파악하기 위해 북한 임상도 구축을 위한 연구를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ye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