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류현진, 내야 수비 도움받나…유격수 시거 선발

송고시간2019-07-20 07:2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다저스 류현진
다저스 류현진

[AP=연합뉴스 자료사진]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11승 재도전에 나서는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이번에는 내야 수비의 도움을 받게 될까.

다저스는 20일 오전 11시 10분(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마이애미 말린스와 홈경기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

다저스는 이날 족 피더슨(1루수)-알렉스 버두고(좌익수)-맥스 먼시(3루수)-코디 벨린저(우익수)-A.J. 폴록(중견수)-코리 시거(유격수)-엔리케 에르난데스(2루수)-러셀 마틴(포수)-류현진(투수) 순으로 선발 라인업을 구성했다.

시거의 유격수 선발 출전이 눈에 띈다.

류현진은 직전 경기인 보스턴 레드삭스전에서 내야진의 수비 난조 속에 1회를 힘겹게 마쳤다. 5회에도 내야진의 실책성 수비가 나왔다.

당시 류현진을 흔들리게 했던 유격수 크리스 테일러가 부상으로 빠지고 수비가 안정된 시거가 유격수로 나선다.

마이애미는 미겔 로하스(유격수)-커티스 그랜더슨(좌익수)-개릿 쿠퍼(1루수)-브라이언 앤더슨(3루수)-스탈린 카스트로(2루수)-해럴드 라미레스(우익수)-호르헤 알파로(포수)-세사르 푸엘로(중견수)-잭 갤런(투수)의 선발 라인업을 꾸렸다.

좌완 투수 류현진에게 맞서 마이애미는 투수를 제외한 8명의 타자 중 그랜더슨을 제외한 7명을 우타자로 구성했다.

내셔널리그 최하위인 마이애미는 현재 팀 타율(0.242) 24위를 비롯해 팀 홈런(76개)과 팀 장타율(0.364)이 모두 메이저리그 최하위다.

류현진은 마이애미 팀 내 홈런 1위와 2위로 이날 선발 라인업에서 각각 4번, 3번에 배치된 앤더슨, 쿠퍼를 주의한다면 11승으로 가는 길이 쉽게 열릴 것으로 점쳐진다.

changyo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