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아시아나 여객기, 오키나와 공항서 허가 없이 활주로 진입"

송고시간2019-07-22 16:0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NHK 보도…"일본 운수안전위, '중대사건'으로 보고 원인 조사 중"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지난 21일 일본 오키나와(沖繩)현 나하(那覇)공항에서 한국 여객기가 관제관의 허가 없이 활주로에 진입하는 일이 발생했다고 NHK가 22일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일본의 운수안전위원회는 이 일이 사고로 연결될 수 있는 '중대 사건'으로 보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

[연합뉴스TV 제공] 특정 기사와 관계 없음

NHK는 국토교통성을 인용해 지난 21일 오후 1시께 아시아나항공의 여객기가 관제관의 허가 없이 활주로에 진입했다고 보도했다.

이 때문에 이미 착륙허가를 받았던 일본의 트랜스오션 항공의 여객기가 활주로 앞 3.7㎞ 부근에서 재차 고도를 높여 약 20분 후에 착륙했다. 이번 일로 부상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NHK는 아시아나항공을 인용해 조종사가 회사 측에 관제탑의 지시에 따르지 않고 활주로에 들어갔다는 취지로 말한 것으로 전했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번 트러블은 있어서는 안 되는 것으로 앞으로 같은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재발 방지를 꾀하겠다"고 밝혔다고 방송은 덧붙였다.

js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