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54댓글페이지로 이동

[日 2차보복] 日 공산당 "백색국가 한국 제외 결정, 철회돼야"

송고시간2019-08-02 14:23

댓글54댓글페이지로 이동

재일한국인단체, 아베 총리 관저서 항의시위 계획

(도쿄=연합뉴스) 박세진 특파원 = 일본 정부가 2일 수출 관리상 우대혜택을 주는 '백색국가'(화이트 리스트)에서 한국을 제외하기로 결정한 것에 대해 일본 공산당이 철회를 요구했다.

공산당은 시이 가즈오(志位和夫) 위원장 명의의 담화에서 "매우 유감"이라며 일본 정부에 이번 결정을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시이 가즈오 일본 공산당 위원장이 트위터에 공개한 담화

시이 가즈오 일본 공산당 위원장이 트위터에 공개한 담화

공산당은 "징용공 문제라고 하는 정치적 분쟁의 해결 수단으로 무역문제를 활용하는 것은 정경분리 원칙에 반하는 도리 없는 일"이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한국 정부와의 냉정한 대화를 통해 해결책을 모색하라고 강하게 요구한다고 밝혔다.

일본 공산당은 중의원(전체 465석)에서 12석, 참의원(전체 245석)에서 13석을 보유한 야권의 주요 정당이다.

한편 재일 한국인으로 구성된 재일한국민주통일연합(한통련)은 이날 기자회견을 열고 아베 정부를 규탄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이 단체는 성명에서 아베 정부가 한국을 백색국가에서 제외한 것은 "경제보복으로, 지극히 침략적인 목적으로 결정을 내린 것이 명백하다"며 "부당한 조치에 단호히 반대한다"고 밝혔다.

이 단체의 손형근 의장은 교도통신에 "한국에선 내년도 도쿄올림픽 불참 이야기도 나오고 있다"며 "(일본 정부가) 이번 결정을 철회하지 않으면 한국 국민의 반일 감정이 억제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통련은 오는 8일 일본 총리 관저 앞에서 시위를 벌일 예정이다.

(도쿄 교도=연합뉴스) 손형근 한통련 의장이 2일 도쿄 지요다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을 '백색국가'에서 제외하기로 결정한 아베 정부를 규탄하고 있다.

(도쿄 교도=연합뉴스) 손형근 한통련 의장이 2일 도쿄 지요다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을 '백색국가'에서 제외하기로 결정한 아베 정부를 규탄하고 있다.

parks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