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조국, 일본어로 "한국인 DNA에는 이순신 정신 녹아있다"

송고시간2019-08-06 18:0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페이스북 글…"일본이 한국 능멸하면 정당방위 할 수밖에"

"평화·인권 중시하는 日국민과 연대"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 페이스북 캡처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 페이스북 캡처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6일 일본의 경제보복과 관련해 자신의 페이스북에 일본어로 글을 올렸다.

조 수석은 이 글을 통해 "일본의 국력은 한국보다 우위"라며 "그러나 일본이 한국을 정치적·경제적으로 능멸한다면 한국은 정당방위를 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조 전 수석이 이처럼 일본어로 글을 올린 데에는 수출규제 등 경제보복에 반대하는 메시지를 일본 국민에게 직접 전달하겠다는 생각이 담긴 것으로 보인다.

조 전 수석은 특히 "이순신 정신, 의병과 독립군의 경험 등이 한국인의 DNA 속에 녹아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번 일본의 조치는 과거 일본이 한국에 남긴 깊은 상처 자국을 파헤쳤다"며 "한국의 주권을 모욕하고 자유무역을 훼손하는 일본 정부에 반대한다"고 비판했다.

다만 조 전 수석은 "평화나 인권을 중시하는 일본 국민과는 연대할 것"이라며 "한국을 방문하는 일본인들은 우호와 친절로 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hysup@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