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불매운동 영향 한일항로 국제여객선 승객 33% 감소

송고시간2019-08-09 10:2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일본여행 불매, 텅 빈 대마도행 여객선
일본여행 불매, 텅 빈 대마도행 여객선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연합뉴스) 이영희 기자 = 일본의 수출규제에 맞선 불매운동 영향으로 한일항로 국제여객선 승객이 큰 폭으로 줄었다.

8일 부산항만공사에 따르면 7월 한 달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출입국 자는 7만5천533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의 11만3천392명과 비교해 33.4%나 감소했다.

부산과 일본 대마도, 후쿠오카, 오사카, 시모노세키 항로에는 현재 여객선 11척이 운항한다. 이용객 80%가량이 한국인이다.

7월 여객선 이용객 가운데 출국자는 3만8천418명, 입국자는 3만7천115명으로 각각 지난해 같은 달보다 33.3%와 33.5% 줄었다.

한국 내에서 불매운동을 시작한 7월 초부터 출국자 수가 조금씩 줄어들었고, 7월 8일 이후 급격히 감소하는 추세를 보였다.

직장인들의 여름휴가가 집중된 7월 하순에는 출입국 자 수가 작년 대비 반 토막이 나다시피 했다.

지난해의 경우 7월 하순에 매일 4천200명 이상이 일본을 오갔고, 최대 6천여명에 이른 날도 있었다.

한산한 부산국제여객터미널
한산한 부산국제여객터미널

[연합뉴스 자료사진]

올해는 이 기간 출입국 자는 하루 1천800~3천여명에 그쳤고, 작년과 비교해 절반 수준에 그친 날도 5일이나 됐다.

항로별로는 대마도, 후쿠오카, 시모노세키, 오사카 순으로 여행객이 많이 줄었다.

일본 여행객이 급감하자 대마도를 오가는 여객선 2척은 일시적으로 운항을 중단했다.

선사들은 8월 이후에도 신규 예약이 거의 들어오지 않아 앞으로 승객이 더욱 줄어들 것으로 예상했다.

한 선사 관계자는 "한일 관계가 단시간에 회복되기 어려워 앞으로 배편을 이용한 일본 여행객이 다시 늘어나기는 상당 기간 어려워 보인다"고 말했다.

lyh9502@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