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147댓글페이지로 이동

홍준표 "안보·경제·외교파탄…쪼다짓 하지 말라"

송고시간2019-08-13 12:11

댓글147댓글페이지로 이동

내일 창녕·함안보 해체 반대 집회 참석…총선행보 본격화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기자 =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는 12일 "안보 파탄, 경제 파탄에 외교 파탄까지 겹쳤다. 도대체 문재인 정권은 이 나라를 어디로 끌고 가고 있나"라고 말했다.

강연하는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
강연하는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

(서울=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가 10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대학생 리더십 아카데미에서 강연하고 있다. 2019.7.10 cityboy@yna.co.kr

홍 전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 글을 통해 "트럼프의 천박성과 김정은의 기만술이 서로 손 맞추고 있는데 자칭 운전자는 도대체 무엇을 하고 있나"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홍 전 대표는 전날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쪼다'라는 표현을 사용한 것과 관련해 "어제 차마 해서는 안 되는 말을 해 버렸다. '쪼다'라는 말"이라며 "막말이라면 막말일 수도 있다"고 언급했다.

그는 "그러나 요즘 상황이 찜통 날씨보다 더 화나고 짜증스럽다. 지금의 한반도 상황이 '쪼다'라는 말밖에 나올 수가 없었던 것"이라며 "쪼다 짓 하지 말라. 국민들은 울고 있다"고 덧붙였다.

홍준표, '쪼다' 발언으로 정치행보 본격화?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한편 홍 전 대표는 오는 14일 경남 창녕·함안보 해체 반대 집회에 참석한다. 이를 두고 홍 전 대표가 내년 4월 총선을 앞두고 정치 행보를 본격화하는 게 아니냐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그는 또 다른 페이스북 글에서 "내일(14일) 16시 창녕·함안보 해체 반대 국민 궐기대회에 참석한다"며 "당 대표직 사퇴 이후 1년 2개월만"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1996년 2월 정치를 시작하면서 신한국당에 입당할 때 그 마음으로 내 정치 인생에 대한 마무리 작업을 시작한다"며 "진충보국(盡忠報國)의 기치를 걸고 대한민국이 저에게 베풀어준 은혜에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이는 내년 총선에서 고향인 경남 창녕에 출마하겠다는 입장을 공식화한 것으로 풀이된다.

현재 경남 밀양·의령·함안·창녕을 지역구로 둔 한국당 엄용수 의원은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1심에서 징역 1년 6월에 추징금 2억원을 선고받은 상태다.

엄 의원은 오는 14일 항소심 선고를 앞두고 있으며, 대법원에서 이 같은 형량이 확정되면 의원직을 상실한다.

jesus7864@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