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광복절 앞두고 대전 도심서 일본 경제보복 규탄대회

송고시간2019-08-14 20:4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촛불 대신 휴대전화 불빛으로
촛불 대신 휴대전화 불빛으로

(대전=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국민주권실현 적폐청산 대전운동본부는 14일 오후 대전시 서구 둔산동 갤러리아백화점 타임월드점 앞에서 일본 정부의 역사 왜곡과 경제보복을 규탄하는 촛불집회를 열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9.8.14 psykims@yna.co.kr

(대전=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광복절을 하루 앞둔 14일 대전에서 위안부 피해자 아픔을 기리고 경제보복에 나선 일본 정부를 규탄하는 행사가 열렸다.

국민주권실현대전운동본부, 평화나비대전행동 등은 이날 오후 대전시 서구 둔산동 갤러리아백화점 타임월드점 앞에서 '아베 규탄 대전시민 2차 촛불대회'를 열었다.

사회단체 회원과 시민 등 300여명이 참석한 행사는 자유발언, 얼음 깨기 퍼포먼스, 노래 공연 등의 순서로 이어졌다.

일본 경제보복 규탄 촛불집회
일본 경제보복 규탄 촛불집회

(대전=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국민주권실현 적폐청산 대전운동본부는 14일 오후 대전시 서구 둔산동 갤러리아백화점 타임월드점 앞에서 일본 정부의 역사 왜곡과 경제보복을 규탄하는 촛불집회를 열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9.8.14 psykims@yna.co.kr

문성호 대전시민단체연대회의 공동대표는 "일본에서도 양심 있는 시민들이 아베 정권을 막기 위해 함께 투쟁하고 있다"며 "우리가 모두 힘을 모아 평화로운 동아시아를 만들어보자"고 외쳤다.

참가자들은 촛불을 대신해 휴대전화 불빛을 비추며 "일본의 경제보복을 규탄한다"고 외쳤다.

이어 보라매공원 평화의 소녀상 앞까지 1.3㎞를 행진한 뒤 행사를 마쳤다.

psykim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