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순창서도 누런 수돗물…상수도관 세척 중 생긴 이물질 탓

송고시간2019-08-15 11:2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순창군청 전경
순창군청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순창=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전북 순창지역에 누런 수돗물이 나와 주민이 불편을 겪었다.

15일 순창군에 따르면 지난 14일 수돗물 색깔이 누렇고 이물질이 섞여 있다는 신고가 42건 접수됐다.

주민들은 수돗물을 식수로 쓰지 못하고 무더위 속에서 목욕도 제대로 할 수 없는 불편을 겪어야 했다.

순창군은 상수도 개선사업을 하며 배관을 세척하는 과정에서 나온 이물질이 수돗물에 섞여 들어가 발생한 현상으로 파악했다.

순창군 관계자는 "누런 수돗물이 나오는 가구에 대해서는 배수 작업을 해 정상적으로 사용할 수 있게 했다"며 "앞으로 이런 일이 없도록 세척작업에 주의를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doin100@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