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美당국자 "'北미사일 발사' 상황 주시…한일과 긴밀 협의"

송고시간2019-08-16 09:3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북한이 지난 10일 함경남도 함흥 일대에서 실시한 2발의 단거리 발사체 발사 모습. 북한조선중앙TV가 공개한 발사 장면 [연합뉴스 자료사진]

북한이 지난 10일 함경남도 함흥 일대에서 실시한 2발의 단거리 발사체 발사 모습. 북한조선중앙TV가 공개한 발사 장면 [연합뉴스 자료사진]

(워싱턴=연합뉴스) 송수경 특파원 = 미국 정부 고위 당국자는 15일(현지시간) 북한이 동해상으로 미상 발사체를 2발 발사한 것과 관련, "북한의 미사일 발사 보도를 인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당국자는 미 정부의 입장을 묻는 연합뉴스의 서면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이어 "우리는 상황을 계속 주시하고 있다"며 "우리의 동맹인 한국, 일본과 긴밀하게 협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트럼프 행정부의 이러한 반응은 앞선 지난 10일(한국시간) 발사 때와 같은 것이다.

북한은 한국시간으로 16일 오전 강원도 통천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미상 발사체를 2회 발사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다. 지난 10일 이후 엿새만으로 지난달 25일부터 따지면 3주 사이 모두 6차례 발사했다. 지난 5월 초 두 차례를 포함해 올해 들어 8번째다.

hankso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