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번호안내 114, 전국 폐암·일반 건강검진 기관 번호 안내

송고시간2019-08-16 10:1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번호안내 114, 전국 폐암·일반 건강검진 기관 번호 안내 - 1

▲ KT IS(대표 이응호)와 KT CS(대표 양승규)가 운영하는 번호안내 서비스 114는 전국 폐암 및 일반 건강검진 기관의 전화번호를 안내한다고 16일 밝혔다.

우리나라 암 사망원인 1위로 꼽히는 폐암은 다른 암에 비해 생존율이 낮아 조기 발견이 중요한 질환인 가운데, 정부는 폐암의 조기 발견 및 치료를 지원하기 위해 지난 5일부터 폐암 검진사업을 시행 중이다.

폐암 검진은 만 54세부터 74세까지의 매일 1갑씩 30년 동안 흡연하는 등 30갑년 이상의 장기 흡연자를 대상으로 하며, 가까운 기관에서 약 1만원(검진비 약 11만원 중 10%만 본인 부담)만 부담하면 검진을 받을 수 있다. 단, 건강보험료 하위 50%와 의료급여수급권자는 무료이다.

번호안내 114는 고객 이용 편의를 위해 폐암 검진 기관으로 지정된 전국 250여개 병원의 데이터베이스(DB)를 정비하고 관련 전화번호를 안내한다. '지역번호+114'에 전화하면 가까운 폐암 검진 기관의 전화번호를 안내받을 수 있다.

번호안내 114는 일반 건강검진 대상이 확대됨에 따라 전국 5천여개의 해당 검진 기관도 안내한다.

올해 초 개정된 '건강검진 실시기준'에 따르면 19세 이상이면 시청각, 혈압, 혈당, 흉부 방사선 등 건강검진을 무료로 받을 수 있어 건강검진 사각지대에 놓였던 20∼30대 대학생, 취업준비생은 물론 전업주부까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KT IS 김한성 114사업본부장은 "국민의 건강 증진과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되기 위해 이번 서비스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국민 생활에 꼭 필요한 정보를 편리하게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2년 주기로 실시되는 건강검진은 올해 홀수년도 출생자가 대상이며, 원활한 검진 진행을 위해 희망하는 검진 기관에 사전 예약이 권장된다. (연합뉴스)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