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PRNewswire] DMarket, 신규 플랫폼 출시

송고시간2019-08-16 12:2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 수십억 달러 규모의 디지털 상품 시장을 활성화

(산타모니카, 캘리포니아 2019년 8월 16일 PRNewswire=연합뉴스) 디지털 상품을 위한 플랫폼이자 스킨 거래의 글로벌 선도기업인 DMarket이 게임 내 아이템 교환 및 구매가 가능한 차세대 마켓 플레이스를 출시했다.

사용자는 DMarket의 신규 플랫폼[https://dmarket.com/]을 통해 게임 내 아이템을 손쉽게 구매, 판매 및 교환할 수 있다. 그에 따라 플레이어는 돈과 무관하게 게임 장비를 교환할 수 있다. 플랫폼은 기타 고유 기능을 갖추고 있는데, 일례로 플레이어는 판매 전에 원하는 스킨을 제공함으로써 게임 내 아이템에 대한 일관된 수요를 창출할 수 있다.

한편, 게임 개발자는 DMarket의 선주문 캠페인 및 데이터 분석을 활용해 출시 전에 게임 타이틀로 수익을 창출하고 커뮤니티를 구축할 수 있다. DMarket의 신규 플랫폼은 데이터 마이닝 및 신경망을 포함한 다양한 AI 메커니즘을 활용함으로써, 게임 개발자가 플레이어의 참여 및 유지를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DMarket은 분산원장기술을 바탕으로 플랫폼에서 이뤄지는 모든 거래의 투명성과 안전을 보장한다.

DMarket CEO Vlad Panchenko는 "우리는 이 제품을 제공하기 위해 수년간의 스킨 거래 데이터를 수집하고, 수많은 전문가 및 사용자의 리뷰를 분석했다"라며 "이로 인해 플랫폼 구축 기간에 12개월이 걸렸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세계는 디지털화되고 있으며, 사람들은 곧 슈퍼마켓뿐만 아니라 게임 세계에서도 탄산음료를 구매하듯 정기적으로 물리적 상품을 구매할 것"이라면서 "우리는 게임 내 상품 거래에 대한 새로운 접근방식을 도입함으로써, 디지털 거래 시장과 게임 산업 전반의 성장을 가속화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연간 가상 상품 구매량은 150억 달러에 이르며, 이러한 수치는 2025년까지 1,850억 달러(*) 이상으로 증가할 전망이다.

2017년에 DMarket은 1,900만 달러의 수익을 올렸다. 플랫폼 버전 1.0은 2018년 3월에 출시됐다.

현재 DMarket 얼리 어답터 전용 기회를 포함한 추가적인 DMarket 업데이트가 진행 중이다.

DMarket 소개

DMarket은 게임 내 아이템 수익화 기술 및 플랫폼이다. 게이머들은 게임 내 아이템을 구매, 판매 및 교환하고, 개발자들은 모든 거래 수수료를 통해 수익을 얻고, 게임 커뮤니티를 확장하며, 타이틀의 평생 가치를 증가시킨다. 추가 정보는 DMarket 웹사이트 dmarket.com을 방문하거나 트위터[https://twitter.com/dmarket_com ],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dmarketcommunity/ ], 텔레그램[https://t.me/dmarket_en ]을 팔로우 한다.

* Adroit Market Research "Global Virtual Goods Market Size"

출처: DMarket Limited

DMarket Launches New Platform to Boost Multi-Billion Dollar Digital Goods Market

SANTA MONICA, California, Aug. 15, 2019 /PRNewswire/ -- DMarket, a platform for digital goods and the global leader in skins trading, has introduced a next-generation marketplace featuring instant in-game items exchange and purchases.

DMarket's new platform [https://dmarket.com/ ] allows users to buy, sell, and exchange in-game items seamlessly. Henceforth, players can exchange gaming gear without any money involved. The platform has other unique features. For instance, players can make offers for desirable skins even before they are put up for sale which creates a consistent demand for in-game items.

Meanwhile, game developers get an opportunity to monetize titles before their launch and build communities by leveraging DMarket's pre-order campaigns and data analytics. The new platform is using different AI mechanisms, including data mining and neural networks to help game developers to increase player engagement and retention.

Also, DMarket is built on distributed ledger technology to ensure the transparency and safety of every transaction on the platform.

"We gathered years of skins trading data and analyzed countless expert and user reviews to deliver this product. It took us 12 months to build it," said DMarket CEO Vlad Panchenko. "The world is becoming digital, and soon people will buy regular physical goods like soda not only in the supermarket but also in the gaming worlds. We have introduced a new approach to in-game goods trading that will accelerate the growth of the digital trading market and the gaming industry overall."

The annual volume of virtual goods purchases has reached $15 billion. By 2025, this number is expected to rise to over $185 billion*.

In 2017, DMarket raised $19 million. Version 1.0 of the platform was released in March 2018.

Further DMarket updates, including exclusive opportunities for DMarket early adopters, are on the way.

About DMarket

DMarket is an in-game items monetization technology and platform. Gamers buy, sell, and exchange in-game items, while developers gain revenue from every transaction fee, expand their game communities, and increase the lifetime value of their titles. For more information, please visit dmarket.com, and follow on Twitter [https://twitter.com/dmarket_com ], Facebook [https://www.facebook.com/dmarketcommunity/ ] and Telegram [https://t.me/dmarket_en ].

*Adroit Market Research "Global Virtual Goods Market Size"

Source: DMarket Limited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