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연합뉴스 이 시각 헤드라인] - 12:00

송고시간2019-08-16 12: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 北,광복절 경축사에 막말·무력시위…南군비증강·연합연습 반발

북한이 문재인 대통령의 광복절 경축사 다음날 거친 말과 무력시위로 반발하고 나서 주목된다. 북한은 문 대통령의 경축사가 나온 지 만 24시간도 안 된 16일 오전 대남기구인 조국평화통일위원회 대변인 담화를 내고 문 대통령을 겨냥해 저급한 막말 비난을 쏟아냈다. 그런가 하면 조평통 대변인 담화 발표 직후 금강산을 끼고 있는 강원도 통천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미상 발사체 2발을 쏘며 남측을 향한 '군사도발'에 나섰다.

[연합뉴스 이 시각 헤드라인] - 12:00 - 1

전문보기: http://yna.kr/0RRYgKnDAU_

■ 정부 "수출·투자 부진 흐름 지속…日규제로 불확실성 확대"

정부가 최근 우리 경제에 관해 "생산이 완만하게 증가했으나 수출과 투자의 부진한 흐름이 지속하고 있다"고 판단했다. 기획재정부는 16일 발간한 '최근 경제동향'(그린북) 8월호에서 올해 2분기 한국 경제에 대해 "대외적으로 글로벌 제조업 경기 등 세계 경제 성장세 둔화와 반도체 업황 부진이 지속하는 가운데 최근 일본 정부 수출규제 조치와 함께 미중 무역갈등 심화 등 불확실성이 확대되고 있다"며 이같이 진단했다.

전문보기: http://yna.kr/ZQR8gKhDAU_

■ 日정부, 文 광복절경축사 긍정적반응…징용문제 '행동' 기대

일본 정부는 전날 문재인 대통령의 광복절 경축사를 긍정적으로 받아들이면서도 한국 정부가 강제징용 문제에 대해 행동을 보여야 한다는 반응을 보였다. 16일 요미우리신문은 일본 정부가 문 대통령의 경축사에 대해 긍정적으로 받아들이면서 이번 연설이 징용문제 등과 관련한 실제 행동으로 이어질지 주목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전문보기: http://yna.kr/DRR4gK7DAUM

■ 조국 "저에 대한 의혹 제기 잘 알고 있어…청문회서 답할 것"

조국(54)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배우자·자녀의 74억원대 사모펀드 투자약정, 부동산 거래 등 신상과 관련한 의혹에 대해 "국회에 가서 소상하고 진솔하게 답하겠다"며 말을 아꼈다. 조 후보자는 16일 오전 9시 25분께 인사청문회 사무실이 꾸려진 종로구 적선현대빌딩에 출근해 "언론에서 저에 대해 여러 가지 점에서 비판·의혹을 제기하고 있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인사청문회를 앞두고 있기 때문에 국회에 가서 소상하고 진솔하게 답변드리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전문보기: http://yna.kr/wQRJgK4DAUc

■ '몸통 시신 사건' 한강 수색중 팔 발견…연관성 확인중

지난 12일 한강에서 인양된 남성 몸통 시신의 일부로 추정되는 팔 부분이 16일 추가로 발견됐다. 경찰에 따르면 최초 몸통 시신이 발견된 지점에서 약 3㎞ 떨어진 한강에서 이날 오전 10시 48분께 팔 부분이 발견돼 몸통 시신과의 연관성을 확인중이다. 경찰은 지난 12일 오전 9시 15분께 고양시 한강 마곡철교 남단 부근에서 머리와 팔다리가 없는 남성의 알몸 몸통 시신이 표류 중 발견돼 수색작업을 진행해왔다.

전문보기: http://yna.kr/ISRvgKvDAUG

■ 'R의 공포' 코스피 장중 1,910대후퇴…코스닥 1%대 하락

코스피가 미국에서 불거진 'R(Recession, 경기침체)의 공포' 영향으로 16일 하락 출발했다. 이날 오전 9시 56분 현재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23.19포인트(1.20%) 내린 1,915.18을 나타냈다. 지수는 전장보다 16.88포인트(0.87%) 내린 1,921.49로 출발해 약세 흐름을 이었다.

전문보기: http://yna.kr/WQRjgKpDAU3

■ 태풍 지나가자 다시 무더위…대구·경북 16곳 폭염주의보

제10호 태풍 '크로사'의 영향권에서 벗어난 대구·경북 대부분 지역에 폭염주의보가 다시 내려졌다. 16일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오전 11시를 기해 대구와 포항, 구미, 김천, 안동 등 경북 15개 시·군에 폭염주의보를 발령한다. 폭염주의보는 낮 최고기온이 33도를 넘는 날이 이틀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할 때 내린다.

전문보기: http://yna.kr/6RRjgKiDAUx

■ 美 지표 양호해도 내달 연준 추가 금리인하 기대 확산

미국의 경제지표 호조에도 불구하고 글로벌 악재와 금융 시장의 경기침체 전조 신호로 인해 금융시장은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내달 기준금리를 추가 인하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시카고상품거래소(CME) 페드워치에 따르면 연방기금 금리선물 시장은 다음 달 17∼18일 열리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에서 연준이 기준금리를 인하할 확률을 100%로 보고 있다.

전문보기: http://yna.kr/hQRTgKGDAUh

■ 홍콩 시위 발생 후 748명 체포…홍콩시위 반대광고도 등장

홍콩 '범죄인 인도 법안'(송환법) 반대 시위가 격화하면서 중국 당국의 무력 투입 가능성이 커지는 가운데 중국 관영 매체들이 이번 시위 기간 시위 참가자 748명이 체포됐다고 보도했다. 관영 신화통신은 16일 지난 6월 9일 처음 송환법 반대 시위가 시작된 이후 현재까지 불법 행위를 저지른 시위대 748명이 체포됐고, 이 중 115명이 기소됐다고 보도했다. 또 시위를 진압하는 과정에서 홍콩 경찰 177명이 다쳤다고 전했다.

전문보기: http://yna.kr/JRRIgKADAU8

■ 흑당음료 한 컵에 하루치 당류 42%…"너무 달게 먹지 마세요"

'건강한 단맛'을 앞세워 최근 인기를 끄는 흑당음료의 당류 함량이 하루 기준치의 42%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16일 서울시와 소비자시민모임이 5∼6월 흑당음료 6개 브랜드 30개 제품을 수거해 검사한 결과 한 컵당(평균 중량 308.5g) 당류 함량은 평균 41.6g으로, 하루 기준치(100g)의 41.6%로 나타났다. 이는 각설탕(3g) 약 14개와 맞먹는 양이다. 일부 제품은 당류 함량이 최대 57.1%에 달했다.

전문보기: http://yna.kr/JRRkgK8DAUj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