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구혜선, 안재현과 불화 언급 "남편이 이혼 원해"

송고시간2019-08-18 07:1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난 가정 지키려 한다"→"서류정리 어려운 것 아냐" 심경 변화

구혜선-안재현 부부
구혜선-안재현 부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배우 구혜선(35)과 안재현(32) 부부가 결혼 3년 만에 불화를 겪고 있다.

구혜선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은 이혼을 원하고 저는 가정을 지키려고 한다"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다음 주에 남편 측에서 보도 기사를 낸다고 해 전혀 사실이 아님을 알려드린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구혜선은 이후 다시 게시글을 올려 안재현과 주고받은 문자 메시지를 공개했다.

구혜선 "권태기로 변심한 안재현, 이혼 원해…난 가정 지키려해"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안재현은 메시지에서 "이미 그저께 당신이 준 합의서와 언론에 올릴 글 다음 주에 내겠다고 '신서유기'(안재현이 출연하는 tvN 예능) 측과 이야기를 나눈 상황"이라고 언급했다.

그러자 구혜선은 "다음 주 아니고 엄마 상태 보고. 나에게 '신서유기'가 내 엄마 상태보다 중요하지 않지"라고 답했다.

그러나 안재현은 "이미 합의된 거고 서류만 남았다. 지금은 의미가 없는 만남인 것 같다. 예정대로 진행하고 만날게. (당신) 어머니는. 내가 통화 안 드린 것도 아니고"라고 잘랐다.

이에 구혜선은 "결혼할 때 설득했던 것처럼 이혼에 대한 설득도 책임지고 해달라. 서류 정리는 어려운 게 아니니"라고 앞선 입장과는 다소 달라진 듯한 심경을 내비쳤다.

구혜선과 안재현은 2015년 KBS 2TV 드라마 '블러드'에서 호흡을 맞췄으며, 작품 종영 직후 교제를 시작한 사실이 공개됐고 이듬해 5월 결혼했다. 두 사람은 tvN 예능 '신혼일기' 등을 통해 결혼 생활을 공개하기도 했다.

lis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