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53댓글페이지로 이동

北, 미사일발사 비판한 박지원에 "망탕 지껄이지 말라"

송고시간2019-08-19 07:36

댓글53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북한은 19일 '변화와 희망의 대안정치연대'(대안정치) 소속 박지원 의원이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비판한 것에 대해 "입에 담지 못할 험담"이라며 강한 불쾌감을 드러냈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혓바닥을 함부로 놀려대지 말아야 한다' 제목의 글에서 "마치 자기가 6·15시대의 상징적인 인물이나 되는 것처럼 주제넘게 자칭하는 박지원이 이번에도 설태 낀 혓바닥을 마구 놀려대며 구린내를 풍기었다"고 막말을 쏟아냈다.

앞서 박 의원은 북한의 지난 16일 미사일 발사에 대해 페이스북 글에서 "고(故) 정주영 회장님의 고향인 통천에서 북한이 미사일을 2회 발사한 것은 최소한의 금도를 벗어난 것으로 규탄하지 않을 수 없다"고 비판했다.

통신은 또 "6·15시대에 평양을 방문해 입에 올리기 민망할 정도로 노죽을 부리던 이 연극쟁이가 우리와의 연고 관계를 자랑거리로, 정치적 자산으로 이용해 먹을 때는 언제인데 이제 와서 배은망덕한 수작을 늘어놓고 있으니 그 꼴이 더럽기 짝이 없다"고 비난했다.

중앙통신은 이어 "한 번은 더 참을 것이다. 그러나 다시는 우리와의 관계를 망탕 지껄이지 말아야 한다"며 "멍청한 짓을 하지 말아야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박 의원은 김대중 정부의 문화관광부 장관으로서 2000년 4월 8일 베이징에서 송호경 북한 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 부위원장과 사상 첫 남북정상회담 개최에 합의했으며, 이후 평양에서 열린 6·15 남북정상회담에 김 전 대통령을 수행했다.

북한이 박 의원처럼 북한과 오랜 관계가 있는 인사를 강도 높게 비난한 것은 이례적으로, 이는 박 의원이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직접 현장 지도한 미사일 발사를 비판했기 때문으로 보인다.

조선중앙TV, 평양정상회담 기록영화 방영
조선중앙TV, 평양정상회담 기록영화 방영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북한 조선중앙TV가 22일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지난 18∼20일 평양 남북정상회담 전 과정을 상세히 다룬 1시간 10분 분량의 기록영화를 방영했다. 사진은 정상회담 첫날 목란관 환영만찬장에서 김정은 위원장과 민주평화당 박지원 의원이 서훈 국정원장을 옆에 두고 대화하는 모습. 2018.9.22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blueke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