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상주 자연생태공원 홍연과 연꽃 모양 건축물 인기

송고시간2019-08-19 10:3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연간 1만명 찾아 생태탐방로·수상데크 거닐며 힐링

홍연과 연꽃 모양의 건축물
홍연과 연꽃 모양의 건축물

[상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상주=연합뉴스) 박순기 기자 = 경북 상주시 중덕동 중덕지자연생태공원에 붉은 연꽃이 만발했다.

13만4천800㎡인 중덕지에는 홍연이 봉오리를 활짝 피워 이를 감상하려는 시민과 관광객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상주시는 2012년 중덕지를 자연생태공원으로 꾸몄다.

수질정화 습지 4곳, 생태탐방로 2.3km, 부교식 수상데크 203m, 정자 4곳을 조성했다.

또 연꽃 모양 건축물인 자연생태교육관도 들어섰다.

방문객들은 수상데크와 산책로를 걸으며 꽃을 감상하고 자연생태를 체험할 수 있다.

도심과 인접해 각종 문화·예술행사가 열리고, 휴식공간으로 주목받으면서 연간 1만여명이 찾는 상주의 관광명소로 떠올랐다.

안정백 상주시 환경관리과장은 "연꽃을 감상하고 생태환경을 관찰하는 좋은 휴식처이자 교육장"이라고 말했다.

parks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