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인천 연수구 지역화폐 연수e음…누적결제액 1천억원 돌파

송고시간2019-08-19 14:3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연수e음 카드
연수e음 카드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인천시 연수구 지역화폐인 '연수e음'이 누적 결제액 1천억원을 돌파했다.

19일 연수구에 따르면 연수e음은 지난 16일 누적 결제액 1천16억원을 넘어서 올해 6월 29일 발행을 시작한 뒤 49일 만에 누적 결제액 1천억원을 돌파했다.

연수구는 연수e음이 결제액에 따라 6∼10%의 캐시백 포인트를 주는 할인 혜택 덕분에 이용 결제액이 급증한 것으로 보고 있다.

연수구는 연수e음이 지역 소상공인 매출 증대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보고 이용현황을 지속적으로 분석해 지역화폐 활성화 방안에 반영할 방침이다.

지난달까지 사용된 연수e음 현황을 살펴보면 누적 결제액 700억원 중 가장 많은 금액인 185억원은 음식점·식품점에서 사용된 것으로 나타났다.

학원이 137억원으로 두 번째로 많이 사용됐으며 병원·약국이 93억원, 유통업체가 72억원, 취미·레저업체가 43억원, 주방·가구·가전제품점이 31억원으로 뒤를 이었다. 나머지 139억원은 관외 점포에서 사용됐다.

결제금액은 월 30만원 이하가 49.71%로 가장 많았으며 30만원 이상∼100만원 이하가 33.8%, 100만원 이상∼200만원 이하가 10.41%, 200만원 이상이 6.08%로 집계됐다.

우재현 연수구 경제지원과 주무관은 "연수e음은 신도심에서만 사용이 집중될 것이라는 우려와는 달리 신도심과 구도심에서 골고루 사용된 것으로 파악됐다"며 "연수e음의 지역경제 효과를 지속적으로 살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연수e음은 출시 첫 달 이용현황을 분석한 결과 결제액수와 상관없이 10%의 캐시백 포인트를 지급한 탓에 구매력이 큰 이용자들에게 혜택이 쏠리는 문제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연수구는 이달 1일부터 월 결제액 50만원까지는 10%의 캐시백 포인트를, 50만원을 초과해 100만원까지는 6%의 캐시백 포인트를 지원하고 있다. 월 100만원 초과 결제액에 대해서는 캐시백 포인트를 지급하지 않는다.

연수e음 가입자는 지난 15일 기준 14만5천여명으로 집계됐다.

tomatoyo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