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유럽증시] 주요국 경기부양책 기대감에 일제히 상승

송고시간2019-08-20 01:42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영국 런던 증권거래소 로고
영국 런던 증권거래소 로고

[EPA=연합뉴스]

(이스탄불=연합뉴스) 김승욱 특파원 = 유럽 증시는 19일(현지시간) 주요국의 경기 부양 의지에 힘입어 일제히 상승했다.

이날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 거래일 종가보다 1.02% 상승한 7,189.65를 기록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도 전 거래일 대비 1.32% 상승한 11,715.37로 마감했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는 1.34% 오른 5,371.56으로 장을 마쳤다.

범유럽지수인 유로 Stoxx 50 지수 역시 1.20% 상승한 3,369.19로 마감했다.

시장은 독일과 중국 등 주요국의 경기 부양 가능성에 주목했다.

올라프 숄츠 독일 재무장관은 일요일인 전날 경제 위기 상황 시 "500억 유로의 추가 지출이 가능하다"며 경기 부양 의지를 밝혔다.

19일 블룸버그 통신은 독일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독일 정부가 경기 부양을 위해 재정적 수단을 준비 중이라고 전했다.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은 지난 토요일(17일) 대출우대금리(LPR·Loan Prime Rate) 개혁안을 발표하며 실질 대출 금리를 낮추겠다고 밝혔다.

대출금리 하향 조정을 통한 경기 부양에 대한 기대로 19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2% 이상 올랐다.

주요국 경기 부양책에 대한 기대감에 유럽 주요국 증시도 이날 1% 이상 상승 마감했다.

kind3@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