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대신증권 해외주식 거래 서비스에 13개국 추가

송고시간2019-08-20 14:1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대신증권 제공]

[대신증권 제공]

(서울=연합뉴스) 곽민서 기자 = 대신증권[003540]이 해외주식 거래가 가능한 국가를 대폭 늘린다.

대신증권은 13개 나라의 해외주식을 오프라인으로 거래할 수 있는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에 추가된 주식 거래 가능 국가는 영국·독일·프랑스·이탈리아·오스트리아·아일랜드·네덜란드·핀란드·스위스·캐나다·베트남·싱가포르·호주다.

종전까지 대신증권에서는 미국·중국·홍콩·일본 등 4곳의 해외주식 거래만 할 수 있었다.

추가된 13개국의 주식을 거래하려면 대신증권에서 해외주식 전용 계좌를 개설하고 전화로 주문하면 된다.

김상원 대신증권 스마트비즈추진본부장은 "이번 해외주식 거래국 확대가 국내 투자자들에게 폭넓은 투자 기회를 제공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mskwa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