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샤오미, 3만원대 미밴드·무선이어폰 출시…"국내 공략 강화"

송고시간2019-08-20 14:2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샤오미가 자사 웨어러블 제품인 미 스마트밴드 4, 무선 이어폰 등을 국내 정식 출시하고 한국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미 밴드 4
미 밴드 4

[샤오미 제공]

샤오미는 20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기자 간담회를 개최하고 한국어를 지원하는 미 스마트 밴드 4의 예약판매를 쿠팡에서 이날 시작해 23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미 스마트 밴드 4는 전작보다 39.9% 커진 스크린 크기(0.95인치)와 컬러 AMOLED를 탑재했다. 사용자가 피트니스 수치, 메시지 및 알림 등을 한 번에 확인할 수 있고 최대 50m까지 방수 기능을 지원해 수영을 기록할 수 있다. 심박수 측정 기능도 지원한다.

샤오미는 비슷한 사양의 스마트 밴드인 삼성전자 갤럭시 핏(11만8천800원), 핏빗 인스파이어(10만8천원)와 직접 비교하며 자사 제품 가격이 3만1천900원에 불과하다고 강조했다.

에어닷
에어닷

[샤오미 제공]

블루투스 이어폰인 에어닷 청춘판도 출시한다.

케이스를 열었을 때 자동으로 페어링 되며 최대 10시간까지 연속 재생할 수 있다. 터치 컨트롤을 통해 음악 재생·정지, 전화 받기·끊기, 음성비서 활성화 등이 가능하다. 쿠팡과 위메프에서 8월 23일부터 정식판매되며 가격은 3만9천900원이다.

샤오미 알루미늄 20인치형 여행용 가방도 소개됐다. 항공기 수준의 알루미늄 마그네슘 합금 외장과 강화된 프레임, 360도 회전하는 바퀴와 4단계 조정 손잡이 등이 특징이다. 소비자가는 19만9천원이다. 폴리카보네이트 소재 캐리어는 6만9천900원이다. 쿠팡에서 이달 31일부터 판매된다.

기자 간담회에는 샤오미 내 최근 신설된 '동아시아 마케팅 총괄 매니저' 스티븐 왕이 참석해 국내 시장 공략에 대한 의지를 나타냈다.

스티븐 왕은 "앞으로 한국 시장에 맞는 맞춤화된 제품을 제공하고 한국 시장에서도 순수익률 5% 이내의 '가성비'를 유지하겠다"며 "이번 제품 출시는 한국 공략의 시작에 불과하다. 앞으로 더 많은 투자를 하겠다"고 강조했다.

srcha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