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英소녀 강간·살해" 가짜 트윗 올린 말레이 남성 구속기소

송고시간2019-08-20 17:0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발달장애 소녀 노라 사망사건과 관련해 모욕한 혐의

(자카르타=연합뉴스) 성혜미 특파원 = 말레이시아 열대우림 리조트에서 실종됐다가 숨진 채 발견된 영국 소녀에 관해 허위사실을 트위터에 올린 말레이시아 남성이 재판에 넘겨졌다.

말레이 리조트에서 실종 후 숨진 채 발견된 노라
말레이 리조트에서 실종 후 숨진 채 발견된 노라

[AFP=연합뉴스]

20일 일간 더 스타는 발달장애가 있는 영국 소녀 노라 앤(15) 사망 사건과 관련해 가짜 트윗을 올린 혐의로 무함마드 지크리 이브라힘(29)이 구속기소 됐다고 보도했다.

런던에 사는 노라는 지난 3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65㎞ 정도 떨어진 리조트에 가족여행을 왔다가 투숙 첫날 실종됐다.

노라는 실종 열흘만인 지난 13일 오후 리조트에서 2.5㎞ 떨어진 개울에서 옷을 모두 벗은 채 시신으로 발견됐다.

무함마드는 14일 오후 8시 30분께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근거 제시없이 "오랑 아슬리가 노라를 강간하고 살해했다"고 글을 올렸다. 오랑 아슬리는 말레이시아 원주민이다.

말레이 경찰은 15일 "부검 결과 노라는 굶주림과 스트레스로 인한 장 출혈 때문에 사망한 것으로 보인다. 노라가 납치되거나 성폭행당한 흔적은 발견하지 못했다"고 발표했다.

실종 영국 소녀 시신 발견 회견하는 말레이시아 경찰
실종 영국 소녀 시신 발견 회견하는 말레이시아 경찰

(세렘반 AP=연합뉴스) 말레이시아 느그리슴빌란 주(州) 모하마드 마트 유소프 경찰청장이 8월 13일(현지시간) 세렘반의 한 병원 영안실 밖에서 1주 이상 실종 상태였던 15세의 영국 소녀 노라 앤 퀴어린(15)의 시신 발견과 관련해 기자회견하고 있다.

텔레마케팅 매니저인 무함마드는 경찰이 트위터 계정을 추적하자 자진 출석해 조사를 받다 체포됐다.

그는 트위터 계정을 통한 모욕 혐의의 유죄가 인정되면 2년 이하 징역형 또는 벌금형을 받게 된다.

이날 무함마드는 보석 재판을 받았다. 보석금으로 1만 링깃(288만원)이 요구되자 그의 변호인은 "의뢰인이 올해 12월 결혼할 예정"이라며 보석금을 낮춰달라고 요청했다.

판사는 보석금을 6천 링깃(173만원)으로 정했다.

열흘만에 주검 발견…'말레이시아판 조은누리' 끝내 비극으로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noano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